진주마라톤클럽

년회비 납부 안내

아 이 디

 

비밀번호

 

아이디및 비밀번호 분실시
관리자에게 연락주세요.

자동로그인 기능사용


 

    출근부 
   2019년4월18일목요일 [6]
   2019년4월17일수요일 [4]
    훈련공지
    4 월 23 일...  2019/04/18  

시간 : 오후7시30분
장소 : 진주종합경기장보조운동장
훈련내용 :  인터발    800   ×   4 셋트
                       회복주  1  키로

*종합운동장보조경기장-약도
    개인훈련게시판 
   주말 모다서 훈련 [10]
   남해 하프훈련,10키로 ... [3]
    공식대회기록 - 정회원 
    2019년 합천벚... [12]
    2019년 진주남강마... [11]
    완주기 
   100회를 도와주셔서 ... [13]
   마라톤에서 인생을 배... [8]
    정회원 가입인사 
   안녕하세요~! [12]
   안녕하세요 [15]
진주마라톤클럽>>자유게시판


 길동이 ( 2018-09-11 09:54:07 , Hit : 345
 승리한 패배(진주성의 역사)

임진년(1592년) 4월, 왜군의 침략으로
한반도 전역이 불길에 휩싸인 임진왜란이
발발하였습니다.

같은 해 10월 6일 진주성 앞에 몰려온
왜군의 수는 30,000명이 넘는 인원이었고,
성을 지키는 조선군의 수는 3,800명이었습니다.

그러나 같은 해 10월 11일까지 5일 동안
총 10회의 전투에서 완승하였습니다.
조선군의 사망자는 800명 정도였지만
10,000명의 넘는 왜군의 사망자가 발생한 이 전투는
임진왜란 3대 대첩 중 하나인 진주대첩입니다.

8대 1의 열세에도 불구하고 극적인 승리를 거둔
진주대첩은 지금도 많은 사람에게
회자 되고 있습니다.

그런데 더 많은 관심을 받아야 하는 전투가 있습니다.
다음 해 1593년 6월, 진주성 앞에 93,000명의
왜군이 몰려온 2차 진주성 전투입니다.

이때 진주성을 지킨 조선군은 관군 3,000명과
의병 2,800명으로, 17대 1의 싸움이었습니다.
특히 1차 진주성 전투에서 진주목사 김시민 이끄는
관군에게 크게 참패했던 기억이 있던 왜군은
최대한 동원할 수 있는 병력을 진주로
집결시켰습니다.

명군은 진주성을 포기했다.
지원군은 오지 않는다.
한 줌의 병력으로 어디 감히 항거하느냐!
- 왜군 -

우리나라는 죽을힘을 다해 싸울 뿐이다.
너희를 남김없이 무찌를 것이다.
- 조선군 -

하루에도 수차례씩 치열한 교전이 오가고
8박 9일 동안 24회에 걸친 전투는
조선군이 모두 승리했습니다.

하지만, 9일째 되던 날 폭우에 동문 성벽이 무너지면서,
그 틈으로 밀려온 왜군에 의해 끝내 진주성은
함락되고 말았습니다.

이후 조선군과 6만 명의 수많은 진주 백성이 학살당했습니다.
이렇게 패배한 전투였기 때문에 잘 알려지지 않았지만,
패배는 그냥 패배가 아닙니다.

2차 진주성 전투에서 조선군은 1차 전투보다도
더 열세에도 불구하고 왜군 38,000명을 사살했습니다.
주력군의 1/3을 잃은 왜군은 결국 부산 이남으로
퇴각해야 했습니다.

이순신 장군의 승리와 더불어
임진왜란의 마침표를 찍은 이 전투는
사실상 패배한 전투가 아닙니다.
2차 진주성 전투는 잘 알려지지 않은
또 다른 승리의 역사일 뿐입니다.



길동이 (2018-09-11 09:59:36)  
진주의 자랑스런 역사가 있지만
이순신장군에 비해 잘 알려지지 않고있는 사실
참봉(이창봉과장)님이 책임지고 있고
울클럽에서 목요일 훈련장소로 활용하고 있는 촉석루의 슬프지만 자랑스러운 역사......

우리만이라도 이사실을 정확히 알고
자랑스러워해야 하지 않을까요?
후리지아향 (2018-09-11 12:00:21)  
아.... 읽으면서 소름 돋네요
그림이 그려지면서...
덕분에 고맙습니다
매주 진주성 가면서 역사를 생각 해본적이 잇엇나
싶어요 ^^;;
썬(안문선)~ (2018-09-11 15:19:26)  
상세한 역사공부~
부회장님 덕분에 새로운걸 알게 되었네요~
감사합니다~^^
흑사(하상영) (2018-09-11 18:03:41)  
우와~ 2차 진주성 전투...감동입니더...
길동행님 역사 해설사 하이소~
앞으로 2차 진주성 전투를 생각하면서
목요 훈련 적극 참여해야 겠습니다.^^
모레 (2018-09-12 08:24:39)  
요즘 핫한 드라마에 나온 대사가 생각납니다. 문자 그대로 빼앗길지언정, 내어주지 않은 잊지 말아야할 역사의 한 장면이네요. 길동님, 다시 한번 깊이 생각해 볼 기회가 되었어요. 좋은 컨텐츠 감사해요. ^^
리치(정진문) (2018-09-12 12:00:53)  
진주성 싸움의 그 치열했던 과거는 대충은 알고 있었지만
그때의 희생과 찬연한 업적이 새삼 각인되는 글 입니다
쪽빠리 이 쥑일넘덜~~~




9784   청남대용사님들 무사히 댕겨오십시요   [2] 베짱이(김진표)  2019/04/12 82
9783   진주서 요런 대회도 있네요....^^   [4] Lynx(강민석)  2019/04/11 156
9782   의령에서는 서브4를 노린다.   [10] 베짱이(김진표)  2019/04/09 164
9781   감사드립니다.   [12] 수니  2019/04/07 160
9780   헉 5월달에는 갈만한 대회가 없군~   [5] 베짱이(김진표)  2019/04/05 165
9779   5/19화대종주 그리고 5/31 물200 가즈...   [5] 베짱이(김진표)  2019/04/05 99
9778   헉 합천에 다시 풀을 도전한다....   [24] 베짱이(김진표)  2019/04/01 237
9777   100회를 소회하며   [28] Quasar(이갑돌)  2019/03/03 468
9776   닉네임 변경   [9] 멋.갑(김영주 )  2019/01/02 379
9775   부부의 외출   [5] 길동이  2018/12/19 333
9774   협상 망치는 7가지 금기   [4] 길동이  2018/12/17 341
9773   그때 그 감동   [9] 길동이  2018/11/30 387
9772   감사합니다’라는 말버릇이 성공을 끌어온다   [5] 길동이  2018/11/30 315
9771   힘들어야 ‘진짜 운동’, 말 못할 만큼 숨차...   [6] 길동이  2018/11/26 366
9770   술 마시면 뇌에 나타나는 변화 4   [4] 길동이  2018/11/22 274
9769   뇌가 술에서 깨는 시간 ‘42일’   [5] 길동이  2018/11/20 282
9768   나도 모르게 건강 망치고 있었던 생활습관 4...   [5] 길동이  2018/11/19 324
9767   경상도 아버지와 아들   [7] 길동이  2018/11/08 330
9766   으슬으슬 추울 때 신체 변화 5   [4] 길동이  2018/11/06 284
9765   닉네임 바꿨어여 ㅋ   [11] 가좌산가자  2018/11/05 354
9764   감사합니다   [5] 양중환  2018/11/04 394
9763   = 송년회 날짜변경 =   [7] 수니  2018/10/31 474
9762   유산소 운동과 무산소 운동의 차이   [3] 길동이  2018/10/30 307
9761   운동 처음 시작하는 사람이 알아야 할 4가지   [4] 길동이  2018/10/18 324
9760   함양대회 사진 올려났읍니다   [8] Quasar(이갑돌)  2018/10/17 349
9759   근육통이 알리는 중요한 건강 경고 신호 5   [4] 길동이  2018/10/10 322
9758   저는 이런 생각을 해 봤습니다   [7] 길동이  2018/10/04 388
9757   사진까페에 거제 대회 사진 올려났읍니다   [3] Quasar(이갑돌)  2018/10/01 336
9756   드디어 마라톤 세계신기록이 깨졌어요   [5] 리치(정진문)  2018/09/17 381
9755   2분 만에 ‘꿀잠’ 자는 비법   [2] 길동이  2018/09/12 360
  승리한 패배(진주성의 역사)   [6] 길동이  2018/09/11 345
9753   나를 이길 줄 아는 사람이 진정한 영웅이다   [5] 길동이  2018/09/06 342
9752   매 순간 새로운 목표를 세우고 도전하는 것이...   [6] 길동이  2018/08/31 338
9751   사진카페에 사천 노을 대회 사진 올려났읍니...   [1] Quasar(이갑돌)  2018/08/28 345
9750   살면서 좌절할 때가 가장 좋은 때이다   [6] 길동이  2018/08/23 649

1 [2][3][4][5][6][7][8][9][10][11][12][13][14][15][16][17][18][19][20][21][22][23][24][25]..[280] [다음 25개]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ROBIN

 * 진마클 유니폼 구입방법
    대회홍보 
   조기예약 할인 이벤... 
   [SNB] 매거진 Vo... 
   4월 8일 군산새만... 
 * 만남의광장     * 대회일정
 * 명예의전당     * 훈련일지

Copyright ⓒ 2002 진주마라톤클럽 All Rights Reserved.

Tel : 010-2832-4959 , 경상남도 진주시 중안동 12-11번지